2018 울산진하 PWA세계윈드서핑대회 개막

2018 울산진하 PWA세계윈드서핑대회 개막


지난 5월 19일 울산시 울주군 진하해수욕장에서 세계 정상급 프로 윈드서퍼들이 참가하는 '2018 울산진하 PWA세계윈드서핑대회'가 개막하였다.


개막식은 최찬상 울산윈드서핑연합회장의 개회사와 조한희 울주부군수, 지미 디아즈 PWA회장의 축사가 있은 후 댄스팀 플라이위드미의 공연을 비롯하여 인기가수 모모랜드, 김현정, 리듬파워, 현숙의 축하공연으로 개막식을 마쳤다.


이번 대회에는 미국, 영국, 프랑스 등 30여 개 국가에서 70여 명의 선수와 60여명의 임원, 심판이 참가하여 기존의 Slalom(슬라럼)63과 올해 추가된 Foil(포일) 등 두 종목에서 승부를 펼치게 되었다.


올해는 특히 문화체육관광부의 국민체육진흥기금 1억원을 지원받는 등 대회 규모가 확대되었으며 10년 넘게 세계윈드서핑대회를 개최하면서 울주가 세계의 해양스포츠 도시로 자리매김하게 되었다.


박지호 기자 firebatter@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