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태권도문화원과 세계한궁협회"업무협약체결

"국기 태권도 문화의 세계화"와 "한궁의 세계화지원"에 함께  하기로 

세계태권도문화원(원장 오노균)과 사)세계한궁협회(회장 허광)는 12월 29일 태권도문화원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대한민국의 국기인 태권도와 대한민국에서 창시된 한궁이 서로 융합하여 태권도 문화의 세계화와  태권도장의 활성화, 한궁의 세계화 지원을 위해 함께 하기로 한 것.

이날 업무협약식에는 코로나19 상황으로 오노균 세계태권도문화원장, 허광 세계한궁협회 회장, 이옥희 한궁세계화연구소 대표 등 양기관 대표만 참석했다. 

업무협약에 따라, 양 단체는 세계태권도문화원의 목적 활동에 태권도와 한궁을 융합하여 코리아스포츠문화(K-Sport Culture)를 만들어 국내 및 해외 보급, 태권도장에 3세대 가족이 함께하는 프로그램 보급. 태권도와 한궁을 활용한 두뇌집중력향상 및 치매예방운동 프로그램개발. 보급 등을 통한 “투 트랙 마케팅(Two track marketng)”을 전개 하여 한궁과 태권도장 활성화에 역량을 모으기로 했다. 

한편,한궁은 IT기술을 접목하여 2006년 허광회장에 의해 창시된 “한국 전통 생활체육”종목이다. 투호, 국궁, 양궁, 다트의 특징과 기술이 접목된 뉴-스포츠로 인정 받고있다. 오른손 5회, 왼손 5회 총 10회를 투구하는 양손 경기규칙을 가졌으며, 어린이 청소년들에게는 집중력 강화, 어르신들의 건강증진과 치매예방, 장애인들을 위한 유형별 경기 규정과 지도자과정, 승급 및 9단까지의 승단체계 등이 정립되어 있다.

남녀노소,장애 유무에 관계없이 모두 함께 즐길 수 있는 진정한 의미의 생활체육(sport for all)으로 학계에서 인정 하고 있는 스포츠다. 

이러한 한궁의 세계화를 위해 2014년 창립된세계한궁협회는 2015년 세계생활체육연맹(TAFISA)에 가입된 국제 단체로 우리나라에 그 본부를 두고 있다.

댓글(0)

Powered by 주식회사 국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