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깨어있는 강물이다’ 노무현 대통령 서거 13주기 추모행사, 회원참여 행사로 진행

민주주의 발전, 시민 연대의 장 마련에 초점

 

 

사람사는세상 노무현재단은 노무현 대통령 서거 13주기를 맞아 ‘나는 깨어있는 강물이다’를 주제로 온라인·오프라인 추모행사를 진행한다. 올해는 코로나19 방역이 완화된 상황을 고려해 지난 2년간 온라인으로 축소됐던 추도식 및 기타 행사들을 회원 참여형 행사로 전환해 진행한다.

 

이번 13주기 추모행사는 깊게 남아있는 정치대립을 해소하고, 노무현 대통령이 바란 소통과 통합의 민주주의를 향해 나아가자는 취지에서 기획했다.

 

13주기 추도식은 23일 오후 2시부터 재단 회원·임원, 정당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봉하 대통령묘역에서 엄수되며 재단 회원이 아니어도 추도식에 참석할 수 있다. 추도식은 박혜진 아나운서의 사회로 진행되며 정세현 전 통일부장관이 공식 추도사를 낭독한다. 추도사 이후에는 가수 강산에 씨의 추모공연이 열린다. 추도식의 모든 순서는 재단 유튜브를 통해 생중계되며 재단 대구·경북, 대전·세종·충남, 부산, 울산, 전북지역위원회에서는 추도식 당일 봉하마을에 방문하고자 하는 시민을 위해 봉하버스를 운영한다.

 

5월 23일에는 봉하 깨어있는시민 문화체험전시관이 이날 하루 특별 개방된다. 깨어있는시민 문화체험전시관은 노무현 대통령의 삶을 통해 한국 민주주의 역사와 시민문화의 성장을 살펴보고, 대화와 타협, 토론문화 등을 배울 수 있는 민주주의 학습장이다. 깨어있는시민 문화체험전시관은 이후 시범 운영을 거쳐 8월 27일 정식 개관할 예정이다.

 

온라인 콘텐츠를 통한 연대의 장도 마련된다. 재단 홈페이지에서는 5월 첫 주부터 ‘노무현과 민주주의’를 주제로 온라인 추모 사진전을 진행한다. 온라인 추모 사진전은 부산 아스팔트 위, 대한민국 대통령, 퇴임 후 시민으로 돌아간 뒤까지 노무현이라는 한 사람이 삶으로 증명해 보였던 민주주의를 돌아보는 전시로 기획했다. 추모 사진전은 재단 홈페이지와 함께 전국 지역위원회 행사에서도 전시된다.

 

노무현의 삶을 돌아본 다큐멘터리 ‘노무현의 길’ 시리즈도 재단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한다. 5월 3일에는 우리나라 민주주의 발전의 가장 큰 장해물이었던 지역주의와의 싸움을 다룬 ‘내가 아니면 할 수 없는 일’ 편이, 5월 10일에는 사람사는세상을 만들기 위해 노무현이 던져온 질문을 돌아보는 ‘노무현의 질문들’이 공개된다.

 

노무현 연설문집 <존경하는 국민 여러분, 노무현입니다>이 5월 16일 출간된다. 정치 신인 시절부터 대통령 임기 5년을 거쳐 퇴임한 이후까지, 노무현 대통령이 남긴 연설 중 26편을 뽑아 선집으로 펴냈다. 26편의 연설에서는 사람 사는 세상, 대한민국이 나아가야 할 방향, 통합과 공존의 민주주의에 대한 노무현의 철학을 읽을 수 있다. <존경하는 국민 여러분, 노무현입니다>는 단행본과 함께 오디오북으로도 제작된다.

 

5월 13일에는 재단 유튜브 채널을 통해 특별토론회를 진행한다. ‘노무현의 정치, 성숙한 민주주의로 가는 길’을 주제로 김영배 의원, 이탄희 의원, 최강욱 의원(이상 더불어민주당), 정준희 한양대학교 교수가 참여한다. 유시민 전 이사장의 사회로 진행되는 토론회는 대한민국의 정치 현실을 진단하고, 더 좋은 민주주의로 가기 위한 정치개혁과 사법개혁의 방향과 과제, 사회적 갈등과 불평등 해소를 위한 언론의 역할 등에 대해 이야기 하는 자리가 될 것이다.

 

전국 지역위원회에서는 다양한 형태의 추모행사가 열린다. 광주(22일 시민문화제, 22일 노무현영화제), 대구·경북(5월 독후감 공모전), 대전·세종·충남(22일 추모좌담회, 21~22일 추모사진전, 22일 촛불추도식), 부산(5월 야외·실내 전시, 5월 걷기 챌린지), 울산(5월 추모사진전), 전북(21일 추모음악회), 제주(20일 추모영화제) 등 지역 시민과 연대하는 행사들이 준비되고 있다.

 

13주기를 맞아 노무현 대통령을 상징하는 다양한 기념품도 출시한다. 노무현대통령 공식 온라인쇼핑몰 노란가게(www.norangage.com)에서는 열세 번째 봄 티셔츠, 노란 손잡이 컵, 4컷 사진 스티커, 필사세트 등의 상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댓글(0)

Powered by 주식회사 국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