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원진 의원, “중국폐렴 피해 대구․경북 국민돕기 성금모금운동 전개”

- 우리공화당 전체당원 차원에서 성금모금운동 전개
- 대구경북 시도민의 자존심을 살리고 중국폐렴 극복을 위한 국민운동 전개

 

 

우리공화당이 오는 29일 태극기 집회를 ‘E-태극기 집회’로 변경하고, 3.1절 태극기 집회도 기자회견만 진행하기로 한 가운데, 전체 당원 차원에서 대구경북 국민돕기 성금모금운동을 전개한다고 밝혔다.

 

우리공화당 대표인 조원진 의원(대구 달서구병)은 26일 오후 2시 30분 한미동맹․국방안보 최고 전략가인 박승부 전 육군소장에 대한 우리공화당의 영입인재 14호 기자회견에서 “우리공화당은 전체 당원 차원에서 오늘부터 중국폐렴 피해로 어려움과 고통 속에 있는 대구경북시도민을 위한 국민돕기 성금모금운동을 전개한다”고 말했다.

 

이어 조원진 대표는 “아이러브 대구, 아이러브 경북을 통해 대구시민의 자존심, 경북도민의 자존심을 살리는 운동도 함께 전개하기로 했다”면서 “이번주 토요일(29일) 태극기 집회는 ‘E-태극기 집회’로 3.1절 태극기 집회도 기자회견만 하고 태극기 집회를 하지 않기로 했다”고 밝혔다.

 

조원진 대표는 기자회견에서 “우리공화당은 천만인무죄석방본부와 함께 지난 24일 문재인 대통령을 비롯한 5인을 중국폐렴 상황에 대한 ‘직무유기’혐의로 서울중앙지방검찰청에 고발조치했다.”면서 “더이상 문재인 좌파독재정권은 중국폐렴의 원인을 특정종교집단이나 특정 지역으로 몰이작업하지 말라”고 했다.

 

이어서 조원진 대표는 “전문가를 비롯해 우리공화당이 중국인 입국 금지를 요청했으나 문재인 정권은 전문가의 요청을 다 무시한 오만한 정권, 독선 정권, 친북정권”이라면서 “중국이 아닌 대한민국이 전세계에 봉쇄되는 상황이 온 것에 대해 지금이라도 당장 책임자를 갈아치워야 한다”고 말했다.

 

끝으로 조원진 대표는 “대구 경북 시도민이 가만히 있지 않을 것”이라면서 “우리공화당은 무너져버린 대구 경북의 자존심을 살리고 중국폐렴 극복을 위한 국민운동을 전개하겠다”고 말했다.

 

국회=오풍균 기자 mykoreakr@naver.com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