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재수 의원, 북구 관내 학교시설 개선 위한 특교 14억7천만원 확보

- 낙동고 바닥보수 6억1천2백원, 백양중·백양고 화장실 개량공사 4억6천·4억6백만원

 

 

더불어민주당 전재수 의원(부산 북·강서구 갑)은 부산 북구 관내 교육환경 개선을 위한 교육부 특별교부금 14억 7,800만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구체적인 사업 내용은 낙동고등학교 바닥보수공사를 위한 사업에 6억1,200만원, 백양중학교 화장실 개량공사에 4억6,000만원, 백양고등학교 화장실 개량공사에 4억 600만원이다.

 

이번 특별교부금을 포함해 전 의원이 임기 내 확보한 교육부 특교는 총 88억 원으로, 현재까지 만덕중학교·신천초등학교·양덕초등학교·양덕여자중학교 다목적강당(체육관) 건립을 위한 특별교부금을 확보한바 있다.

 

또한 전 의원은 북구의 교육여건 개선을 위해 관내 다행복학교(부산형 혁신학교)를 지속적으로 확충해왔고, 입시설명회·진로체험교육 등을 유치해왔다. 또한 교육청·북구청과 함께 덕천여중 폐교부지에 A.I를 중심으로 4차산업인재를 양성하는 미래교육센터와 덕천도서관 사업을 추진 중에 있다.

 

전재수 의원은 “‘교육 때문에 이사 가는 북구에서 교육 때문에 이사 오는 북구를 만들겠다’는 약속을 지키기 위해 초심을 잃지 않고 노력해왔다”며, “앞으로도 보다 나은 북구 교육을 위해 힘쓰겠다.”고 밝혔다.

 

이번 교육부 특교 확보로 시교육청 자체 재원으로 추진하는데 어려움이 있던 사업이 차질 없이 진행될 것으로 보인다.

 

국회=오풍균 기자 mykoreakr@naver.com

 

댓글(0)